banner1
한국어


   지금 이 순간...  
 뉴스게시판
다양한 분야의 뉴스기사를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글 작성시 뉴스 출처(링크)를 반드시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본 게시판은 글 작성시 50포인트, 댓글 작성시 5포인트를 획득할 수 있습니다.



조회 수 8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조주빈 "검증된 사람만 들어올 수 있다. 입장료 150만원"..'위커방' 홍보
텔레그램보다 보안 뛰어난 해외 메신저 '위커'에 별도의 방 운영한 정황
여전히 성착취물 공유되고 있을 가능성 커..신속 수사 필요

 

 

다운로드.jpeg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4)이 검찰에 송치된 가운데, 그가 운영한 입장료 150만원 상당의 고액 성착취물 제작·공유방은 '텔레그램'이 아닌 메신저 '위커(Wickr)'에 별도로 존재하는 정황이 드러났다.

위커는 텔레그램보다 보안이 뛰어나다고 알려진 익명 SNS로, 조씨는 이 방을 이용해 VIP 회원들을 별도로 관리해 온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조씨로부터 '인증'을 받은 회원이 아니면 접속할 수 없어, 현재까지 접속한 회원이나 피해 규모 등이 제대로 파악되지 않았다. 위커방에 대한 수사가 시급한 상황이다.

 

26일 CBS노컷뉴스 취재를 종합하면, 지난해 9월부터 본격적으로 텔레그램 상에서 성착취물 제작·공유방을 운영하기 시작한 조씨는 무료 홍보방과 3단계 유료방을 운영했다. 유료방은 금액별로 성착취 정도가 다른 영상들이 공유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런데 조씨는 이중 가장 고액방은 '위커'라는 미국 메신저에 별도로 만들고 이를 적극적으로 홍보해 왔다.

 

0002987115_002_20200325062612990.jpg


지난해 10월 22일 조씨는 텔레그램 내 '박사방 티타늄 대피소'라는 방에 "위커방 40만원, 하드방 20만원, 이하 외 소액 후원자는 XP와 소모임 방 초대 및 특전대우"라며 자신이 운영하는 여러 방을 홍보했다.


텔레그램 내에서 '대피소'란 비밀 유료방이 발각될 경우를 대비해 회원들이 접속해 있는 또 하나의 방을 일컫는다. 만약 조씨가 경찰 발각 등을 우려해 방을 폭파할 경우, 이 대피소 방을 통해 새롭게 만든 유료방을 홍보한다.

이후 조씨는 같은 해 11월쯤 "텔레그램이 시끄러짐에 따라 검증된 분들만 데리고 간다"면서 "3단계 극강보안 <위커방> - 구글마켓 및 앱스토어에서 Wickr 메신저 다운받고 아이디 알려주세요. 가격은 150만원"이라는 공지글을 게시하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간이 지나면서 박사방이 텔레그램 내에서 유명해지고 경찰이 수사망을 좁혀오자 입장료를 올리며 보안이 뛰어난 위커로 갈아 탄 것으로 추정된다.

텔레그램 성범죄 내부고발자인 김재수(25·가명)씨는 CBS노컷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위커'는 박사의 고액방으로 사용된 익명의 채팅앱이었다"면서 "박사는 첨단 IT를 무기로 활용해 피해 여성들의 영혼에 씻을 수 없는 범죄를 저질렀다"고 말했다.

조씨는 수시로 자신이 만든 텔레그램 방에서도 위커방을 언급했다. 당시 조씨가 텔레그램 방에서 회원들과 나눈 대화록에 따르면, 조씨는 "위커방에는 22명의 실시간 노예들이 있다"면서 위커방을 홍보해 왔다.

미국의 인스턴트메신저 어플리케이션(앱) '위커'는 텔레그램보다 보안이 더 뛰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가입할 때 전화번호 등 실명 인증을 하지 않기 때문에 이용자는 익명성을 유지할 수 있다.

또 일정한 시간이 지나면 메시지가 자동 삭제되는 기능도 있다. 이 때문에 마약 거래 등 범죄에 주로 사용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경찰 수사는 아직 위커방까지 뻗어 나가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위커방에서 일어나고 있는 조씨와 회원들의 범죄 행각이나, 피해 규모 등도 제대로 드러나지 않은 상황이다.

조씨는 붙잡혔지만, 여전히 위커방 내에서는 조씨가 만든 성착취물이 아무런 제재 없이 공유되고 있을 가능성이 크다.

위커에서 제2의 N번방이 만들어질 우려도 제기된다. 조씨가 붙잡히면서 텔레그램 박사방이 수면 위로 떠오르자 성착취물 공유자들이 다른 메신저로 옮겨가고 있기 때문이다.

경기대학교 범죄심리학과 이수정 교수는 "위커방에 대한 수사를 꼭 해야 한다. 국제 공조가 너무나 필요한 일"이라고 강조했다.

이 교수는 이어 "미국에 사는 유저들도 있을 수 있는데, 미국 수사국은 아동 음란물에 대해 엄벌에 처한다"며 "드러난 유저들의 거주지가 미국이면 서둘러 협조 요청을 해서 경찰이 철저히 실체를 파헤쳐야 한다"고 말했다.

https://news.v.daum.net/v/20200326050600594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4)이 검찰에 송치된 가운데, 그가 운영한 입장료 150만원 상당의 고액 성착취물 제작...
다음 뉴스 / 2610-02-15

 

 


#위커 #텔레그램 #VIP회원들 #미국 #위커방 #공유자들 #경기대학교 #노컷뉴스 #CBS노컷뉴스 #CBS


  • title: 음표너에게로 2020.03.26 09:33

    이런 좋은 두뇌를 대한민국 IT개발에 쏟았으면 좋았을텐데...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작성한지 7일이 지난 게시물은 댓글포인트가 지급되지 않습니다. 1 2020.02.24 70
공지 뉴스 업로드시 지켜주셔야 할 사항입니다. 2020.03.20 14
인기 하루 또 무사히 저무는 밤^^* 1 new 2020.04.07 15
90 생활 문화 한국엔 코로나發 사재기 없는 이유… ‘K택배’의 힘 2 file 2020.03.28 21
89 생활 문화 사회적 거리두기 행락철 여행객 감소 현수막 걸고 축제 취소 1 file 2020.03.28 9
88 정치 경제 개학예정일 연기 내주초 결정 file 2020.03.28 6
87 사건 사고 이탈리아 하루 사망자 969명 증가 file 2020.03.28 4
86 생활 문화 코로나19 바이러스 완치자수가 격리환자수 추월 file 2020.03.28 4
85 연예 스포츠 위너 김진우, 4월 2일 입대 확정 “건강하게 잘 다녀올게요” file 2020.03.27 6
84 생활 문화 40대 남성, ‘박사방 가입 죄책감’ 유서 남기고 한강서 투신 2020.03.27 7
83 생활 문화 코로나19사태로 무기한 총회일정 연기 file 2020.03.27 5
82 정치 경제 공공부문 무기계약직과 기간제노동자의 임금 처우개선 활동 시작 file 2020.03.27 4
81 생활 문화 마스크에 끼우는 교체필터 부직포 보건당국 품질관리 file 2020.03.27 5
80 생활 문화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여행업계 항공 매출감소 file 2020.03.27 4
79 생활 문화 美 확진자 수 8만 3500명…중국 제치고 최대 감염국 됐다 1 file 2020.03.27 12
78 생활 문화 제주 "납득 어려워", 유증상에도 여행 모녀에 1억이상 손배소 1 2020.03.27 7
77 생활 문화 '트럼프도 엄지척' 韓 진단키트 주목하는 이유 있었네 1 file 2020.03.27 7
76 생활 문화 코로나19 지속하면 초중고 '온라인 개학'…교육부 준비 착수 file 2020.03.26 7
75 생활 문화 日 도쿄 "코로나19 폭발적 국면"…'도시봉쇄' 수순 밟나 2020.03.26 6
74 연예 스포츠 경찰, 가수 휘성 프로포폴 상습투약 수사 2020.03.26 10
73 생활 문화 “교회 욕보이지 말라”… 개신교계, 정부에 집단 반발 file 2020.03.26 8
72 연예 스포츠 IOC 올림픽 연기 결정 내년에 열기로 file 2020.03.26 6
71 생활 문화 상가 경영난 압박에 감정가의 20% 미만에 낙찰 1 file 2020.03.26 8
70 생활 문화 여름철에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멈출 가능성 희박 file 2020.03.26 5
69 생활 문화 코로나 신종바이러스 확산 스포츠 경기 취소 연기 file 2020.03.26 4
68 과학 IT 올림픽 없는 '갤S20올림픽에디션'..진짜 레어템되나 낙동강 오리알 되나 file 2020.03.26 6
» 과학 IT '박사 VIP방'은 텔레그램 아닌 '위커'에 있다 1 file 2020.03.26 8
66 생활 문화 [속보] 확진 미국유학생 5일간 제주관광 38명 접촉 1 2020.03.26 8
65 연예 스포츠 경찰, 성폭행 의혹 김건모에 ‘기소의견’ 검찰 송치 file 2020.03.25 5
64 생활 문화 코로나19 지속하면 초중고 '온라인 개학'…교육부 준비 착수 1 file 2020.03.25 10
63 사건 사고 조주빈, 손석희에게 살해 협박 file 2020.03.25 8
62 생활 문화 미국, 코로나로 10대 아동 첫 사망 file 2020.03.25 6
61 연예 스포츠 美전망 "도쿄올림픽 결국 취소? 가능하다" file 2020.03.25 5
60 사건 사고 '박사' 조주빈 "악마의 삶 멈춰줘 감사" 손석희 김웅 언급도 1 file 2020.03.25 8
59 정치 경제 서울시 ‘재난긴급생활비’ 지원…117만 가구 최대 50만원 file 2020.03.25 7
58 생활 문화 유럽발 입국자에 대한 코로나 바이러스감염증 확진판정 증가 file 2020.03.25 18
57 생활 문화 유럽의료 물품 부족심각 마스크 턱없이 부족해 file 2020.03.25 4
56 정치 경제 대규모 긴급부양책, 재난수당 엇박자정책 file 2020.03.25 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

라이프 커뮤니티를 지향합니다.   TuningSelf

각 저작물에 대한 권리 또는 책임은 글 작성자에게 있습니다.
 전체 회원 : 151명 (오늘 0명)    총 게시물 : 3,918개 (오늘 15개)    총 댓글 : 5,690개 (오늘 7개)
Copyright ⓒ 2017 TuningSelf All rights reserved. 1360*768 혹은 그 이상의 해상도에서 최적으로 보여집니다.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