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nner1
한국어


   지금 이 순간...  
 자유게시판
자유롭게, 그리고 주제 제한없이 글을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본 게시판은 글 작성시 50포인트, 댓글 작성시 5포인트를 획득할 수 있습니다.



조회 수 20 추천 수 1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예배 강행한 '은혜의 강' 교회서 확진자 대거 발생 '비상'

개신교회 향한 여론 '싸늘'…"이웃 배려없는 사랑은 피해주는 것" 지적

 

PYH2020031605930006100_P4_20200316140710788.jpg

 

정부가 종교 집회 자제를 거듭 요청했음에도 예배를 강행한 경기 성남의 '은혜의 강' 교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진자가 대거 나오면서 종교집회를 둘러싼 논란이 증폭할 전망이다.

16일 보건당국과 개신교계에 따르면 이날 은혜의 강 교회와 관련한 코로나 19 확진자는 46명으로 늘어났다. 최근 이 교회 목사 부부와 신도 등 6명이 차례로 코로나 양성판정을 받은 데 이어 확진자가 40명이나 더 증가한 것이다.

보건당국은 1일과 8일 은혜의 강 교회에서 함께 예배를 본 신도 135명 전원을 대상으로 코로나 검사를 진행하고 있어 확진자가 추가로 나올 가능성이 높다.

앞서 정부 부처 중 종교업무를 소관하는 문화체육관광부는 여러 차례에 걸쳐 종교 집회 자제를 촉구해왔다.

국내에서 코로나 사태가 본격화하기 전인 1월 29일 각 종단 대표에게 공문을 보내 종교 행사 시 코로나 감염 예방이 이뤄지도록 협조해달라고 요청했다.

2월 27일부터는 박양우 문체부 장관이 직접 개신교계 지도자들을 만나 종교시설과 예배를 통한 감염 확산을 우려하며 자제를 당부했다.

일요일마다 주일 미사를 올리는 천주교는 2월 25일부터 사실상 모든 미사 중단에 들어갔고, 불교도 마찬가지로 대한불교조계종이 소속 사찰의 대중 법회를 중단한 터라 정부의 이런 목소리는 개신교를 향한 당부였다고 볼 수 있다.

이런 요청에 응답하듯 수도권 대형교회를 중심으로 교회당 예배를 온라인 가정 예배로 돌리는 경우가 속속 늘어났으나 은혜의 강 교회는 이런 움직임에 동참하지 않고서 예배당을 고수했다.

 

GYH2020031600090004400_P2_20200316140710801.jpg

 

PYH2020031605540006100_P4_20200316140710815.jpg

성남 은혜의 강 교회 주변 방역(성남=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16일 신도 40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 판정을 받으며 모두 46명이 확진된 경기도 성남시 은혜의 강 교회에서 수정구청 환경위생과 관계자들이 교회 주변 방역을 하고 있다.
은혜의 강 교회 확진자들은 지난 8일 함께 예배를 본 것으로 조사됐다.

 

 

이 교회는 보통의 교회와 달리 특정 교단에 소속하지 않은 채 ㈔ 한국독립교회선교단체연합회에서 독자 활동을 펴 온 것으로 알려졌다. 교단에 속한 교회들이 교단 지침이나 정부 예배 자제 권고로 느꼈을 부담에서 비교적 자유로웠던 것이다.

이는 사실상 교회에서 전권을 쥔 담임목사가 오프라인 예배를 강행하는 결정을 내린 한 배경으로 작용했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우리 안에서' 벌어지지 않을 것으로 믿고 싶었던 코로나바이러스는 이런 바람을 무시하듯 은혜의 강 교회 예배당을 중심으로 급속히 확산했다.

경기도기독교총연합회는 연합회 소속 교회 목회자들에게 온라인 영상 예배 권고를 당부하는 단체 문자를 여러 차례 보냈지만, 은혜의 강 교회는 이 연합회 데이터베이스(DB)에서 누락된 탓에 문자조차 전달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 대구교회를 시작으로 동안교회, 성남 은혜의강 교회 등에서 있었던 종교 활동이 코로나 지역감염 확산의 한 원인으로 지목되며 개신교회를 바라보는 여론은 한층 싸늘해질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 확산 우려가 높은 상황에도 은혜의 강 교회처럼 오프라인 예배를 고수하거나, 2주간의 온라인 예배를 뒤로하고서 예배당으로 복귀한 교회들은 정부의 종교집회 자제 권고에 이제라도 다시 귀를 기울여야 한다는 목소리도 높다.

신학서적 전문출판사인 새물결플러스 대표 김요한 목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글을 올려 "스스로를 정통 교회라 생각하는 사람들은 공공 방역에 협조하기를! 제발 말 좀 들어달라"고 강조했다.

이어 "아무리 하나님을 사랑하는 열심(熱心)이 특출해도 이웃과 공동체를 배려하는 지식이 없으면 결국 그 사랑이 손해를 끼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POD&mid=sec&oid=001&aid=0011475256&isYeonhapFlash=Y&rc=N

예배 강행한 ´은혜의 강´ 교회서 확진자 대거 발생 ´비상´ 개신교회 향한 여론 ´싸늘´…"이웃 배려없는 사랑...

 

 


#은혜의강교회 #강교회 #성남은혜의강교회 #은혜의강 #교회 #예배 #코로나 #교단 #대형교회 #교회당


  • profile
    title: 머니댕댕냥 2020.03.16 15:39

    진짜 욕나오네... 

  • profile
    zuro 2020.03.17 03:57

    이런 종교집단들, 벌과금을 물리지도 못하고...단속도 강제할 수도 없고...참. 그런 것 하면 종교탄압이라고 뻐텨대고...

  • profile
    title: 고양이2미갱이 2020.03.17 08:33

    최소한의 지켜야 할일은 좀 지켰으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작성한지 7일이 지난 게시물은 댓글포인트가 지급되지 않습니다. 1 title: 열쇠튜닝셀프 2020.02.24 70
1707 방역 컨트롤타워도 비상… 김강립 복지부 차관 자가격리 file 혼밥남 2020.03.19 4
1706 경기도, '클럽·콜라텍·PC방·노래방' 밀접이용제한 행정명령 file 혼밥남 2020.03.19 5
1705 "500만원 밑천 PC방으로 시작"…매출 3조 카카오 일군 '김범수의 힘' file title: 마우스라인지배자 2020.03.19 5
1704 유럽 코로나19 확진 중국 넘었다…이탈리아 하루새 475명 사망 file title: 마우스라인지배자 2020.03.19 5
1703 서울시, 117만 가구에 최대 50만 원 지원…대상은? title: 마우스라인지배자 2020.03.19 5
1702 전국에 태풍급 강풍…오전 중서부 비 title: 마우스라인지배자 2020.03.19 5
1701 오늘도 무엇 좀 해보려다가...시간 다 보내고 ^^* zuro 2020.03.18 9
1700 [속보] 대구 17세 청소년 폐렴증세 사망…사후 코로나 검사 진행 중 2 title: 배터리(충전중)군모닝 2020.03.18 13
1699 '코로나19' 열날 때는 타이레놀?…이부프로펜 안돼 file 혼밥남 2020.03.18 10
1698 독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확진자 한국 추월 2 file 나은00 2020.03.18 11
1697 성인 하루 커피 4잔 권장 1 file 나은00 2020.03.18 11
1696 이탈리아 베네치아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관광객 감소 운하맑아지고 file 나은00 2020.03.18 7
1695 '미스터트롯의맛', 3부작 편성…토크콘서트+일상카메라 '볼거리 풍성' 1 file 혼밥남 2020.03.18 9
1694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항공업계 지원 file 나은00 2020.03.18 5
1693 3월 18일 0시, 국내 코로나19 전일 이후 추가 확진자 93명 발생 총 8,413명 file 혼밥남 2020.03.18 5
1692 잔뜩 흐렸었다가 비 잠깐오고 맑아진 화요일~~^^* zuro 2020.03.17 6
1691 日언론 "IOC, 이미 올림픽 취소 결정...日이 발표 미뤄" 1 title: 배터리(충전중)군모닝 2020.03.17 9
1690 일본 국민도 반대하는데... 아베 "올림픽 예정대로 개최" 2 file title: 마우스라인지배자 2020.03.17 8
1689 코로나발 초유의 '4월 6일 개학'…유은혜 "최악땐 더 연기" 1 file title: 마우스라인지배자 2020.03.17 7
1688 "한국이 더 위험하잖아요"…불법체류자 '자진 출국' 행렬 2 title: 마우스라인지배자 2020.03.17 9
1687 내년부터 하이패스 차단기 충돌 걱정없이 시속 80㎞로 통과 1 file title: 마우스라인지배자 2020.03.17 7
1686 전국 학교 사상 첫 '4월 개학'…2주 더 미뤄 4월 6일로 file 혼밥남 2020.03.17 7
1685 3월 17일 0시, 국내 코로나19 전일 이후 추가 확진자 84명 발생 총 8,320명 1 file 혼밥남 2020.03.17 7
1684 영화관 일일 관객수 3만명대 2 file 나은00 2020.03.17 9
1683 금 백금 가격 고점대비 4분의 1이상 폭락 file 나은00 2020.03.17 6
1682 이탈리아 교민 귀국 전세기 추진 file 나은00 2020.03.17 5
1681 개학 추가연기 방안 발표 file 나은00 2020.03.17 4
1680 오늘 온 이메일 중에서... 적우침주란 말이 있어서...^^* zuro 2020.03.16 10
1679 KAIST, 세탁해 한달 쓰는 마스크 개발… "내달 하루 5만장 생산" file title: 배터리(충전중)군모닝 2020.03.16 8
» 자제권고 무시한 대가는 컸다…종교집회 강행논란 증폭 3 file 혼밥남 2020.03.16 20
1677 드리이브 스루 선별 진료소 1 file 나은00 2020.03.16 9
1676 공적마스크 유통담당 의약품 도매업체 뜨거운 감자 file 나은00 2020.03.16 6
1675 특별입국절차 적용대상 유럽전역으로 확대 file 나은00 2020.03.16 5
1674 3월 16일 0시, 국내 코로나19 전일 이후 추가 확진자 74명 발생 총 8,236명 file 혼밥남 2020.03.16 5
1673 코로나바이러스 대유행 초기단계일수도 1 file 나은00 2020.03.16 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1 Next
/ 51

라이프 커뮤니티를 지향합니다.   TuningSelf

각 저작물에 대한 권리 또는 책임은 글 작성자에게 있습니다.
 전체 회원 : 154명 (오늘 3명)    총 게시물 : 3,929개 (오늘 10개)    총 댓글 : 5,702개 (오늘 10개)
Copyright ⓒ 2017 TuningSelf All rights reserved. 1360*768 혹은 그 이상의 해상도에서 최적으로 보여집니다.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